쿨스쿨 bi

아이들과 그림책으로 마음을 나누는 10년 차 교사 이현아입니다. 아이는 가슴 속에 자기만의 언어를 가진 존재라고 믿습니다. 아이들이 자기표현을 통해 내면의 잠재력을 펼쳐낼 때 가장 기쁩니다. 창작하는 삶을 위한 연구모임 좋아서하는 그림책연구회를 이끌고 있으며 비영리 독립출판사 교육미술관 통로를 운영합니다.

콘텐츠